코로나19 걸렸던 트럼프 “폐 조금 다르다…감염됐을 수도”
코로나19 걸렸던 트럼프 “폐 조금 다르다…감염됐을 수도”
  • 우리방송보도국
  • 승인 2020.10.16 0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 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입원 치료를 받았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자신의 폐가 감염됐을 수도 있다는 발언을 내놨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15일(현지시간) NBC 플랫폼으로 생중계된 타운홀 미팅에서 코로나19 치료 당시 폐 상태에 관한 질문에 “(의료진은) 폐가 조금 다르다고 했다. 감염됐을 수도”라고 답했습니다. 

이에 진행자 서배너 거스리가 “무엇에 감염됐나”라고 묻자 “모르겠다. 나는 너무 많이 묻진 않았다”라고 말을 아꼈다. 감염 초기 증상으로는 “좋지 않았다”라며 “열이 약간 있었다”라고 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월터 리드 입원 이후 치료에 관해선 “(의료진이) 내게 리제네론과 렘데시비르 둘 다 투약했다”라며 “내가 아는 건 다음 날 상태가 좋았다는 것이다. 매우 좋았다”라고 했습니다. 

그는 지난 2일 트위터를 통해 코로나19 확진 소식을 알린 뒤 월터 리드 국립 군 병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았습니다. 이 기간 렘데시비르와 덱사메타손, 리제네론 항체 치료제 등을 투약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입원 사흘 만인 지난 5일 퇴원했으며, 지난 10일 백악관 연설을 하고 12일부터는 대규모 선거 유세를 공식 재개한 상황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