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내년 초부터 계정공유 단속·추가요금 전망
넷플릭스, 내년 초부터 계정공유 단속·추가요금 전망
  • 우리방송보도국
  • 승인 2022.10.19 0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넷플릭스가 내년 초부터 계정 공유에 대한 수익화에 나서겠다고 밝혀 무료로 콘텐츠를 시청하는 공유자를 단속하고 추가 요금도 부과할 것으로 보인다.

넷플릭스는 이날 3분기 실적 발표와 관련한 주주 서한에서 "계정 공유 수익화를 위해 (가입자를) 배려하는 접근 방법을 마련했다"며 고객 피드백을 거친 뒤 2023년 초부터 이 방안을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이 스트리밍 업체는 가입자가 계정 공유에 대한 요금 지급을 원한다면 별도의 하위 계정을 만들어 관리할 수 있다고 안내했다.

넷플릭스는 주주 서한에서 계정 공유에 대한 단속을 명시적으로 언급하지 않았으나 AP 통신 등 외신들은 추가 요금을 내지 않을 경우 계정 공유자에 대한 단속도 함께 이뤄질 것으로 전망했다.

넷플릭스는 한 가구 안에 거주하는 구성원이 아닌데도 계정 공유자로 등록해 무료로 콘텐츠를 보는 사람들을 유료 이용자로 전환한다는 계획이다.

이 업체는 유료화 작업을 원활하게 진행하기 위해 계정 공유자의 개인 시청 기록과 추천 콘텐츠 정보 등을 하위 계정에 그대로 옮길 수 있는 '프로필 이전 기능'도 이날부터 도입했다.

외신들은 이 기능에 대해 회원들의 계정 공유 중단을 유도하고 추가 유료 회원을 확보하기 위한 조치라고 분석했다.

앞서 넷플릭스는 지난 3월 칠레, 코스타리카, 페루 등 남미 3개국에서 계정 공유 추가 요금제를 시범적으로 실시했고 그때 프로필 이전 기능을 개발했다.

넷플릭스는 지난 4월 1분기 실적 발표 때 가구 구성원 이외의 사람들과 계정을 공유한 사례가 전 세계적으로 1억 가구에 달하는 것으로 추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