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아이오닉 SUV 콘셉트카 '세븐 (SEVEN)' 공개
현대차, 아이오닉 SUV 콘셉트카 '세븐 (SEVEN)' 공개
  • LA우리방송
  • 승인 2021.11.17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가 차세대 전기차 모델을 콘셉트카를 통해 미국에서 세계 최초로 선보였습니다.

오늘(17일)부터 시작되는 '2021 LA 오토쇼'에서 현대자동차는 아이오닉의 대형 SUV 콘셉트카 '세븐(SEVEN)'을 최초 공개했습니다. 

세븐은 전기차 시대에 현대자동차가 제시하는 대형 SUV 전기차의 디자인과 기술 비전을 담은 콘셉트카로 아이오닉이 제공하는 전기차 경험을 한층 확장시킨 모델입니다.

기존 내연기관 차량으로는 구현할 수 없었던 새로운 SUV 전기차의 모습을 보여주며, 아이오닉의 브랜드 정체성을 상징하는 파라메트릭 픽셀 디자인을 헤드램프에 적용해 존재감을 드러냈습니다. 

파라메트릭 픽셀은 이미지를 구성하는 최소 단위인 픽셀을 형상화한 차별화된 디자인 요소로 아날로그와 디지털을 융합해 세대를 관통한다는 의미가 담겼습니다.

또한 다양한 친환경 소재를 적용해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모빌리티 경험을 제공하게 됩니다.

차량 실내는 우드 소재와 패브릭 시트 등으로 아늑한 공간을 표현한 프리미엄 라운지를 연상시키며 대형 SUV 차량의 새로운 디자인 방향성을 담았습니다. 또 전기차 플랫폼 E-GMP(Electric Global Modular Platform)을 기반으로 안락한 시트 배치와 여유로운 공간 활성을 통해 거주 공간 (Living Space)을 테마로 디자인됐습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세븐은 전기차 시대에 현대차가 제시하는 대형 SUV 디자인과 기술 비전을 담은 콘셉트카로 아이오닉이 제공하는 전기차 경험을 한층 더 확장시킨 모델"이라며 "차량 실내에도 다양한 친환경 소재를 적용해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모빌리티(이동수단)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